201711

11월에는 사실 Stranger Things 에 사로잡혀서 80년대 게임음악 풍 노래만 내내 들었다. 그런데 사실 그런 노래를 찾아보면 딱히 80년대에 나온 노래는 거의 없다. 뭐뭐풍이라는 것 중에 정말 뭐뭐는 없다는 교훈.

연암 박지원이 비슷한 것은 가짜다. 라고 했을 때 우리는 모두 가짜는 나쁜 것이라고 생각하도록 글을 썼고, 비슷하지 말고 진짜를 하라고 했었는지 모르겠지만, 글쎄. 이젠 그냥 그 ‘가짜’라는 것이 정말로 나쁜 것인가? 혹은 그렇다고 좋은 것인가? 라는 것의 판단이 무의미한 것 같다. 그냥, 비슷한 것은 비슷한 것이다. 중요한 것은 비슷한 ‘것’과 비슷한 ‘것’에 있는 것이 아니라 그 ‘비슷한’에 주목해야 하는 것이 아닌가 싶다.

날이 추우니 집밖에 많이 못 나가서 솔이 사진이 많이 없다. 코감기가 잘 낫지 않아서 항상 콧물을 달고 산다. 갈 수록 성격이 보이는데, 낯가리고 부끄럼 많은게 딱 지 부모랑 똑같다.

Published by

jacopast

What to play with?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