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zin

찐이 맡기고 나도 털깎으러 갔다.
찐이는 늘하던대로 깎아서 참 맘에 드는데, 내 머린 디자이너 흉아 또 바뀌면서 이상하게 되버렸다. 그리 어렵지 않은 주문이었는데.

“이쁘게 깎아주세요. 아. 얼굴만 안커보이게.”

Published by

jacopast

What to play with?

One thought on “”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