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ughters

딸에게, 엄마의 엄마가 돌아가셨다는 것은
슬픈 것하고는 좀 차원이 다른 이야기가 아닐까 싶다.

참 상황이 야속하군.

Published by

jacopast

What to play wi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