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rninging2

몇일 쉬는 사이 또 달리는 중 만든 SALT 홈페이지. http://saltworkshop.net/

뭔가 게시판 따위 다 됐고, author가 여럿인 블로그라고 하면 만사 오케이… 라고 나는 생각하지만. 제로보드 글 옮겨오고 사람들 가입시키고 어쩌고 하려면 하여간 산넘어 산.

아니 쭉 쉴 줄 알았는데 아니나 다를까. 쉬는 꼴을 못보지요. 내 뜨는 수 밖에 없다.

sp

sp

픽삼아의 추천으로 시작. 뻥안치고 똑같이 생긴 사람이 회사에 있다. 누구지 누구지 했다가 안경끼고 흰가운 입으니까 아니 왜 15층 모형실의 과장님이 스페셜 폴리스셔.

근데 주인공만큼이나 드라마도 갈팡질팡.

2007년 12월 23일

  • 주변에 갑자기 조카라 불리울 아이들이 많이 태어나버렸다. 모두 축하드려욤 (조까라 해줄 사람말고) 2007-12-12 10:29:20
  • 점심먹고 혼자 산책중 충현교회는 볼때마다 열받는다 토이 새앨범괜찮네 토이스럽고 거기까지 [사진보기] (산책 me2photo) 2007-12-12 13:02:26
  • 회사 윈도우에 아아콘을 크게 해뒀더니 영 어색해서 다시 줄이려고 보니 도대체 어디서 줄여야하는지 찾을 수가 없다. (머리가 나빠서) 2007-12-13 09:06:07
  • 우편함 앞에 우편물이 쌓여있을 때, 괜히 한번 뒤져보면 우리집에 와야할 것이 있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꼭 그 뭉치를 뒤져보는데 오늘은 선거 안내문과 공보가 뭉터기로 쌓여있었다. 이정도면 이 집배원 선거 사범 아닌가. (어디다 클레임을 하나) 2007-12-13 23:05:14
  • 또 떨어졌네. (떨어지고 기쁜 건 조직의 문제) 2007-12-14 17:31:43
  • 오늘의 FFFFOUND! 2007-12-14 17:52:34
  • 집근처에커피빈이생겼다 우우훗 [사진보기] (학동역 커피빈 동생과 와이프 me2photo) 2007-12-15 19:01:24
  • 절이 싫으면 중이 떠나는 게 백번 옳아욤. 근데 떠난다는 중을 왜 못떠나게 해. 미치겠네 정말. (조직 다메 텃어) 2007-12-17 16:45:45
  • 공약만 안지켜주신다면 당신은 쵝오의 대통령. 2007-12-20 09:25:18
  • Welcome to Firefox 3 Beta 2 2007-12-23 00:54:21

이 글은 jacopast2님의 2007년 12월 12일에서 2007년 12월 23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solstice

kicx5199

토요일, 동지, 난데없이 술자리에서 나온 오래된 이야기땜에 함샘 블로그를 만들었고, 주문했던 책과 씨디 도착.요조 저 언니 심지어는 손수 만든 주성치 셔츠라니. 내가 어쩌다 팟으텔 뮤직 팬은 아닌데 맨날 산다. 요즘은 그런 설득력이 유행이다. 나는 유행에 민감하달까. 난데없이 the invasion을 봤는데, 몇번이나 재탕해도 되는 이유가 있구나. MB행성에서 경제 세포가 왔어염. 이번 재탕이 제일 못만들었다던데. 좋더만. 음악은 아이팟에 씽크. 책은 한켠에 쌓아두고 카페인 금단현상에 대처하기 위해 집앞 커피빈으로 고고씽. Continue reading solst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