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년이 끝나는군요. 무슨 일이 있었나? 돌아보며 하루를 보내야지 했는데… 오늘 여기시간으로 30일. 이빠이 야근하고 돌아오니 31일이네.

어쨌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혹은 로또되세요. =)

dumpling_DSC_6282

제갈 공명의 박애 정신에 하늘도 감동했었듯 만두를 대할 때마다 다시 한번 그 간편함이 동시에 다양한 조리법과 함께 할 수 있다는 사실에 감동하게 된다. T.T

튀긴 만두도 좋고 만두국도 좋고 학교 및 군대 PX에서 애용하던 전자렌지에 돌리기도 좋다만 내가 제일 좋아하는 방법은 바로 찐만두. 다소 귀찮고 괜찮은 수건때기 (-_-;;) 를 구하지 못해 행주에 가까운 녀석들을 사용하면서 비참하단 생각도 들긴하지만. 어때. 혼자 먹는데.

www

시카고에 있는 Mituwa라는 일본 마켓에 들렀다가 그 안에 있는 일본 책방에서 본 맥팬이던가 맥파워였던가.. 거기서 본 팬서에 관한 기사 중 조금 열받았던 것 하나.

사파리에서 일본어로 www 잘못치면 알아서 www로 바뀐다는거. –-;; 망할 한글 입력기는 한글도 제대로 못쓰고 있는 판에 말야. 원래 일본어 입력기에 있던건가? 혹시나 하고 한글로 ‘ㅉㅈ’도 테스트 해봤지만 역시 안된다. –-;; 세상에. 이건 윈도우즈에서도 된다는거 아냐.

DSC_5983

어쨌든간. 메리크리스마스.
어째 분위기란 season’s greeting from the hell 같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