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코텍

오랜만에 매불쇼에서 U2 노래가 나와서 플레이리스트만들면서 옛생각에 빠져들…까 했는데, 제일 좋아하는 Discotheque을 당시에 가장 평이 안좋았고, 요즘도 사람들이 싫어한다고. 흑흑. 이렇게 웃기고 좋은 걸 왜 사람들이 안좋아하는 거야

Discotheque

U2 노래 / 뮤직 비디오 중 제일 좋아하는 건 Discotheque. 졸라 간지 나는 것들도 많지만 누가 뭐래도 힘찬 노동요풍 추임새 붐~ 차카차카~ 와 함께 등장하는 형님들의 코스프레 군무 스텝이 그 당시엔 잊을래야 잊을 수 없었던 충격이었다. 노래의 가사와 의미는 유투빠돌이 현석이가 설명을 뭔가 해줬던 것 같은데 기억이 안난다. 얼마전에도 유튜브에서 찾아보고 없길래 이상하다… 하고 아이튠즈 스토어도… Continue reading Discotheque

No Line On The Horizon

한계 효용 체감(채감인가?)의 법칙이라는 거 배울 때 중학교 때 사회 선생님은 항상 빵을 예로 드신다. 뭐 고등학교에서도 그랬을 걸. 빵한개를 먹으면 너무 맛있다가 하나 둘 더 먹으면 맛이 없어진다는. 참 놀랐지. 이런 걸 규칙으로 만드는 무서운 놈들. (( 물론 더 무서운 한계 효용 체감의 법칙을 무시하는 사람들이 있다라는게 )) 빵1의 맛과 빵2의 맛 수치라는게 그… Continue reading No Line On The Horizon

Published
Categorized as Memo Tagged

U2.com Renewal

이번 템플릿 뻘짓을 일으켰던 u2.com이 그동안의 임시 컨셉에서 정식 버전으로 바뀌었다… 그냥 기록으로 남겨두고자.  여전히 how to dismantle an atomic bomb는 감이 잘 안오고 있다. 이전 앨범이 그랬듯 역시 한 2~3년 묵혀둬야하는 것인가나.  원래 있던 임시 u2.com

U2

유투는 일백퍼센트 현석이란 놈 때문에 듣게 되었다. 고등학교 친구들 모두 유투를 아는데 모두 주로파 혹은 조슈아 트리를 아는게 아니라 그 녀석의 유투라고 기억하고 있다. 나역시 하도 좋다고 좋다고 해서 zooropa사서는 아 씨발. 이딴 새끼가 좋아하는 노래가 이 따위지 뭐. 하면서 거의 듣지 않았었다. 그 후 계속된 세뇌 교육으로 보통은 부모님 안계신 집에 모여앉아 말타는 부인들 감상해야하는… Continue reading U2

Published
Categorized as Memo Tagg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