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giati, Car the Garden, iTunes

카더가든은 들으면서 몰랐던 가수다. 애플뮤직이 추천으로 들려줬었는데도 몰랐고, 메이슨더소울이었을 때의 노래도 듣고도 몰랐다. 경연 대회에 나왔을 때 아 저렇게 생겼구나 하는 것을 알고 아. 그렇구나. 했다. 아. 저런 경연에는 왜 나왔을까. 듣고도 모르니까 나왔겠지.

카더가든, 아파트먼트 앨범 표지

카더가든의 아파트먼트 앨범 표지는 멋지다고 생각했다. 이 기사에 따르면, 이 사진은 원래 한 사진 작가의 작품이라고 한다. 그 작가의 추천으로 커버가 됐다고.

인스타그램에서 팔로우하는 몇 안되는 건축가 중 하나. VALERIO OLGIATI의 인스타그램 아. 이 건물도 이 분이 하신 거구나! 아, 원래 있던 건물을 ‘Adaptive Reuse’ 한 것이로군! 하고, 아 그런데 내가 이걸 어디서 봤지..

어디서 봤지…

하고 이틀 간 괴로워했는데, 아이튠즈가. 이제는 역사 속으로 사라진다는 아이튠즈가 넌지시 카더가든의 노래를 틀면서 알려줬다. 잘가. 고마워. 아이튠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