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10월 7일

어이없는 캠페인 I Love Autocad 내가 오토캐드를 사랑하는 이유는? 에 가장 감명깊었던 소감 : 사랑하지 않으면 늦게 퇴근시킨다.(오토캐드)2008-09-30 15:58:02 고시촌을방불케어둡다(me2sms)2008-10-01 11:46:18 29일출발10월2일도착. 너무힘들다.(도쿄)2008-10-01 21:07:07 두통 두통 두통(두통)2008-10-01 23:52:51 Busan Cinema Centre represents a milestone for Austrian firm Coop Himmelb(l)au as the first project in Korea. 어라. 현상하고 3년만에 짓는구나. 과연. 얼마나 그림대로 될것인가.(링크 업무 부산… Continue reading 2008년 10월 7일

2007년 11월 25일

리본같이 생긴 그거 5일마다 적극적으로 달아줄테다. (가족이 먼저) 2007-11-23 02:11:36 점심이나 먹자. 라고 할만한 회사 친구 한명은 파견. 한명은 무단 지각. (혼자 밥못먹는 소심맨) 2007-11-23 11:46:22 눈은 하느님이 싸는 똥이야. (유치원생을 속인 할머니) 2007-11-24 04:39:53 캐드만 정말 빨리 되면 정말 열심히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욤 (그지같은 오토 캐드) 2007-11-24 17:44:20 이나무 어워드 2007 감사합니다.… Continue reading 2007년 11월 25일

020328

밤새도록 캐드 작업을 했습니다. 설계를 위해서가 아니라 “빛”에 대한 공부를 하는 과목인데… 뭐 굴절된걸 계산해서 추적해서 캐드로 그리는 단순 노가다였습니다 -.-;; 이전에 미니캐드란 이름의 프로그램이었는데 버전이 올라가면서 VectorWorx 9이라는 이름으로 바뀌었더군요.. 사실 전에는 Form-z가 제일 이뻐서 -.-;; 그놈을 젤 많이 썼는데.. (모델러 중엔 최고인 거 같아요=)) 아직 텐용이 나오질 않아서.. 텐에서 돌아가는 이 벡터웍스 하나… Continue reading 020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