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월 7일

하찮은 일도 귀하게 보고

대단한 일도 대수롭지 않길 바란다.

큰 일은 큰 일이라 여기고

하찮은 건 하찮게 넘기길.

Published
Categorized as Photo

By jacopast

What to play with?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