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own foodshed

I have kept track of my own foodshed.  http://daytum.com/jacopast I wish I could embed this graph. Anyway.

1. MUFFIN (3.0) / 2. BURGER (3.0)

3. 제육 (2.0) / 4. KATSU DON (2.0) / 5. 김치찌개 (2.0) / 6. 만두 (2.0)  / 7. FRUIT SALAD (2.0) / 8. 오뎅국 (2.0) / 9. PAN CAKE (2.0) / 10. MEATBALL (2.0)

It’s a month’s. There are only two tripled. It’s a nice diversity. Actually, muffin is not my favorite, but at Cosmopolitan Hotel Cafe near my work, it’s not just muffin. They bake their own crispy muffin.

To remember, I also take pictures of my food. @flickr MY FOODSHED set. But, I don’t like take a picture of food so much, cause I’m always busy to eat.

그동안 이렇게 먹었다.

사라님의 “그동안 이렇게 먹었다.”를 보고 나니 나도 그동안 꾸준히 정리해두었던 것이 생각났다. http://daytum.com/jacopast 음 다른 데도 임베드시킬 수 있게 해주면 좋겠는데 아쉽게도 그렇지는 못하는구나.

1. MUFFIN (3.0) / 2. BURGER (3.0)

3. 제육 (2.0) / 4. KATSU DON (2.0) / 5. 김치찌개 (2.0) / 6. 만두 (2.0)  / 7. FRUIT SALAD (2.0) / 8. 오뎅국 (2.0) / 9. PAN CAKE (2.0) / 10. MEATBALL (2.0)

대략 한달간의 식단인데 3번 이상 겹친 것은 두 종목. 요리라고 부르기보단 ‘끼니’ 통계라고 봐야겠다. 머핀 3번이 1등이라니. 사실 축축한 머핀 싫어하는데, 회사 근처 코스모폴리탄 호텔 까페의 머핀은 직접 구워 바삭하다. 당당하게 No Laptop 이라고 주장하는 전통풍 까페. 스타벅스 옆에서 당당히 자리를 지키고 있다. 라지만 알고보면 건물이 코스모폴리탄 호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