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9월 11일

  • 새합사와서일찍출근했더니아무도없고지랄 카드키도아직못받았는데 오전 8시 57분
  • 로마의 화폐단위(인듯한) 데나리(드나리?)를 보면 항상 개나리가 생각나서 웃긴다. 50만개나리를 달라. 개나리 가지를 50만개 꺾을 걱정을 하는 옥타비안. 오전 11시 43분
  • 무슨 일을 하느냐가 아니라 누구와 하느냐 오후 5시 53분
  • 끊임없이 차이를 만드는 것. 장누벨이 자신의 건축에 대해. 그리고 그는 제자따위는 키우지 않는다. 오후 7시 15분

이 글은 jacopast2님의 미투데이 2007년 9월 11일 내용입니다.